글로벌가족신문

‘행주대첩 430주년 기념’ 고양행주문화제 5월 19일 개최

5년 연속 경기관광축제 선정, 고양시 대표 봄 축제 등극

김정관 기자 | 기사입력 2023/03/06 [12:35]

‘행주대첩 430주년 기념’ 고양행주문화제 5월 19일 개최

5년 연속 경기관광축제 선정, 고양시 대표 봄 축제 등극

김정관 기자 | 입력 : 2023/03/06 [12:35]

 

▲ 고양행주문화제 불꽃놀이 (2022년도)     

 

[글로벌가족신문] 고양특례시의 대표축제인 ‘고양행주문화제’가 오는 5월 19일 열릴 예정이다. 제35회 고양행주문화제는 올해 행주대첩 430주년을 기념해 더 크고 화려한 볼거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제35회 2023년 고양행주문화제는 오는 5월 19일부터 21일까지 사흘간 행주산성에서 열린다. 한강의 아름다운 풍경과 만개한 봄꽃을 동시에 즐기는시간이 될 것이다.

 

고양행주문화제는 임진왜란 3대 대첩 중 하나인 ‘행주대첩’의 역사와 문화적 가치를기념하는 행사로, 2019년부터 5년 연속 경기관광축제로 선정되는저력을가진 고양시의대표 축제다. 경기관광축제로 선정되면 7천만원의 도비를 지원받는다.

 

고양행주문화제는 조선군과 백성이 함께 힘을 합쳐 얻어낸 승리의 정신을 되새기는 다양한 문화예술 공연과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해왔다.

 

올해 고양행주문화제는 최초로 드론불꽃쇼 ‘그날의 불’이 열릴 예정이어서눈길을 끈다. ‘그날의 불’은 신기전, 비격진천뢰, 승자총통 등 행주대첩에서사용한 무기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선보이는 융합 퍼포먼스이다. 드론 미디어쇼와 불꽃놀이가 만나 환상적인 볼거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고양행주문화제의 명물 ‘행주대첩 투석전’도 시민의 참여를 기다린다. 행주대첩 투석전은 행주치마에 돌을 날라 왜적을 물리친 투석전을 현대화한게임으로 돌 모형을 던져 왜군을 상징하는 전자박을터트리는 대항전이다.

 

행주대첩 투석전은 전국 각지에서 10명 내외의 팀을사전 모집하여 진행된다. 시는 3월 중순부터 전국 각지의 시민의 참여를 접수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고양시의 예술가들이 직접 제작부터 출연까지 참여하는 창작 뮤지컬 ‘행주대첩’ 등 다양한 문화행사가 진행된다.

 

또한 행주대첩 430주년·임진왜란 431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전년도에 이어 임진왜란 3대 대첩의 격전도시인 고양-진주-통영 3개 도시가 협력해 각 도시를 대표하는 공연 및 전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고양시 관계자는 “행주대첩 430주년을 맞아 고양행주문화제가 아름다운한강의 풍경과 뜻깊은 역사, 첨단 기술이 어우러지는 축제로 변신한다.많은 시민이 행주산성을 방문하셔서 멋진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안산시, 중국 산둥성 쯔보시 국제 청년 기업인 포럼 참가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